과다한 업무로 45억 원의 위로금을 받은 청년, 그리고 보조밧줄 없이 작업하다 젊은 생을 마감한 청년, 과연 우리가 동시대를 살고있는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습니다. 대장동 수사를 조속히 진행해 관련된 모든 의혹을 밝혀야 합니다. 기득권카르텔과 부동산 불로소득, 이제 정말 뿌리뽑아야 합니다.

Engagement Map

Quotes
Replies
Retweets
Trendsmap

Retweeters

No retweeters found
2,347 retweeters not shown
Free access is provided to the 8 hour timeframe for this page.

A Trendsmap Explore subscription provides full access to all available timeframes

Find out more

This account is already logged in to Trendsmap.
Your subscription allows access for one user. If you require access for more users, you can create additional subscriptions.
Please Contact us if you are interested in discussing discounts for 3+ users for your organisation, or have any other queries.